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11-17 12:07:18
기사수정

▲ 서울 커먼그라운드에서 코오롱FnC가 신입사원 공개채용 1차 면접인 리쿠르팅 데이를 진행했다. (사진 출처: 코오롱FnC)



코오롱FnC는 내년도 신입사원 공개채용 과정인 '리쿠르팅 데이'에 MZ세대 면접관 27명을 투입했다.


코오롱FnC는 지난 11월 10일과 11일 서울 커먼그라운드에서 진행된 1차 면접에 MZ세대 직원 면접관을 투입했다. 직책도 기존 팀장급 이상에서 파트리더(PL)급으로 낮췄다. MZ세대의 수평적인 소통 방식을 면접에서도 적용한다는 취지였다.


대화형 면접을 위해 면접 공간을 카페 콘셉트로 꾸몄고, 면접관 2명과 지원자 1명이 한 테이블에서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와 함께 코오롱FnC는 패션에 관심을 두고 있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사전신청을 받아 채용 및 직무 상담회를 진행했다.


정주화 코오롱FnC 인사기획파트 PL은 "기존 그룹 채용 형식이 아닌 코오롱FnC가 자체적으로 시행하는 첫번째 채용인만큼 이번 리쿠르팅데이를 기획했다. 자유롭고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지향하고 있어 채용 단계에서부터 이를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hrd.co.kr/news/view.php?idx=50537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내부배너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