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8-30 14:58:53
기사수정

▲ 유길상 한기대 10대 총장이 공식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사진 출처: 한기대)




유길상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총장이 8월 30일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한기대에서 공식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유 총장은 "한기대는 개교 이래 실사구시의 교육이념에 기반한 실천공학 교육을 통해 대학교육 혁신을 선도해왔고, 그 결과 전국 대학 최상위 수준의 취업률과 14년 연속 교육중심대학 1위 달성 등 큰 성과를 거두었다."며 취임 일성을 밝혔다

유 총장은 "초저출산으로 인한 입학자원 급감과 생성형 인공지능 기술의 급속한 발달 등은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요구하고 있다."면서 4가지 대학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먼저 유 총장은 "한기대의 실천공학교육 모델을 더욱 특성화하고 초일류화해 세계 어디에서도 경쟁력을 갖춘 미래 첨단기술 분야의 창의·융합형 실천공학기술자를 양성하는 국책대학으로서의 사명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그는 "'학생 감동대학'을 만들겠다."며 입학에서부터 대학생활 적용, 진로 탐색을 거쳐 취업에 이르기까지 단계별로 개개인 맞춤형 지원체계를 마련, 어느 학생도 소외되지 않고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유 총장은 "국민의 평생직업능력개발을 견인하는 허브 대학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하겠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그는 "한기대가 평생직업능력개발과 고용서비스 역량 강화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지자체, 지역기업, 지역연구소 등 지역기관과 협업을 통해 지역 혁신성장을 선도하는 대학으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유 총장은 "대학 구성원과 지속적인 경영혁신을 통해 고객이 감동하는 대학,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는 대학으로 성장하겠다."며 "창의·공헌·협력·소통이라는 우리 대학 4대 핵심가치가 교육과 경영 일상에 스며들게 하는 ‘핵심가치 경영’을 추진하고 교직원 모두 행복감과 자존감을 느끼며 일하는 ‘해피 캠퍼스, 해피 워크 플레이스(Happy Campus, Happy Work Place)’를 구현하겠다."고 강조했다.



▲ 한기대는 유길상 총장 취임식과 함께 미래 인재육성을 위한 최첨단 시설인 `다담미래학습관` 개관식을 가졌다. (사진 출처: 한기대)


한기대는 이날 유 총장 취임식과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 인재육성을 위한 최첨단 공학실습 및 연구시설인 ‘다담미래학습관’ 개관식을 열었다.

다담미래학습관은 지난 2021년 8월 공사에 착공해 올해 4월 준공됐다. 지하 1층, 지상 5층의 연면적 9292㎡ 규모다. 조선 후기 실학자인 다산 정약용, 담헌 홍대용 선생의 호 앞 글자를 딴 '다담'과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한민국 미래 공학교육을 선도한다는 의미의 '미래학습관'을 합해 '다담미래학습관'으로 명명했다. 한기대 인재상인 ‘기술과 사람을 잇는 다담형 인재’를 반영한 미래첨단기술과 에듀테크 기반의 학습공간이다. 각 층별로 특색있는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2학기부터 재학생 대상 16개 교과목 강의가 진행되며, 재직자 교육은 8월부터 시작됐다.

유 총장은 "다담미래학습관은 첨단기술과 에듀테크(Edutech)를 활용한 신교수법을 결합한 에듀테크 기반 미래 첨단기술 학습공간."이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미래 신기술 분야의 미래 창의융합 인재를 양성하고, 대학교육 혁신을 선도하기 위해 탄생하게 됐다."고 건립 배경을 밝혔다. 이어 "이곳에서 에듀테크를 활용한 신교수법을 통해 재학생, 직업훈련 교강사, 산업체 재직자 등 다양한 교육 수혜자들이 미래 신기술 분야에 대한 융합적 문제해결 역량을 키우게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최첨단 공학교육의 산실로 운영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hrd.co.kr/news/view.php?idx=505438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내부배너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